[별별TV] '한밤' 이유영 "이제 밝은 역할 하고 싶다"

전형화 기자  |  2018.03.13 21:56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배우 이유영이 밝은 역할을 맡아 연기해보고 싶다고 토로했다.

13일 오후 SBS '본격 연예 한밤'에선 이유영의 인터뷰가 소개됐다. 이유영은 최근 영화 '나를 기억해' 제작보고회로 활동을 재개했다. 연인인 김주혁의 안타까운 사망 이후 한동안 칩거했다가 다시 활동을 시작한 것.

이유영은 당시 제작보고회에서 "여전히 그립다"면서 "한동안 집에만 있다가 일을 많이 하려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유영은 이날 '한밤'과 인터뷰에서 "하고 싶은 역할이나 연기가 있냐"는 질문을 받자 환하게 웃으며 "안 해 본 걸 해보고 싶다. 밝은 것"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오래오래 기억되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성추행 혐의' 이서원 경찰 출두]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