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측 "임채무 출연료 0원? 오해·혼란 有..봉사하는 마음"

안윤지 기자  |  2022.06.24 14:08
/사진제공=ENA '낭만닥터' /사진제공=ENA '낭만닥터'
배우 임채무의 출연료0원이라는 해프닝을 겪은 '임채무의 낭만닥터' 팀이 여전히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를 공개했다.

오는 26일 방영되는 ENA '임채무의 낭만닥터'에는 새롭게 합류한 오승아가 이문식과 함께 서산의 한 경로당을 방문한다.

공개된 스틸컷에서는 노래방 기계 앞에 즐겁게 모여있는 어르신들의 모습이 눈에 띈다. 특히 노래에 심취한 듯 고개를 꺾은 채 노래를 열창 중인 한 어르신과 그에 놀라하는 오승아와 이문식의 표정이 압권이다. 바닥에 앉아 어르신의 노래를 감상하고 있는 이들도 활짝 웃으며 박수를 치고 있다.

오승아는 '임채무의 낭만닥터' 합류 후 첫 촬영임에도 불구하고 자연스럽게 어르신들 속에 어우러진 모습이다. 특유의 톡톡 튀는 성격으로 서산 어르신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았을 것으로 보이는 오승아가 과연 어떤 활약을 보였을 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인다.

한편 '임채무의 낭만닥터' 제작사 측은 "'배우 임채무의 출연료 0원'이라는 기사 제목으로 여러가지 오해와 혼란이 있었다"며 "임채무 배우는 배우생활 초기부터 어르신들을 위한 의료봉사를 꿈꿔왔다. 드디어 그 꿈을 이루며 늘 봉사하는 마음으로 어르신들과 함께하고 있는 만큼 잡음에 휘말려 방송의 본질을 흐리는 일 없이 의료봉사를 이어갈 수 있도록 따뜻하고 배려하는 마음으로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