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이상열 KB손보 감독, 자진 사퇴... "박철우에 사죄" - 스타뉴스

[오피셜] 이상열 KB손보 감독, 자진 사퇴... "박철우에 사죄"

김동영 기자  |  2021.03.12 16:11
지휘봉을 내려놓기로 결정한 이상열 KB손해보험 감독. /사진=뉴스1지휘봉을 내려놓기로 결정한 이상열 KB손해보험 감독. /사진=뉴스1
이상열(56) KB손해보험 스타즈 지휘봉을 자진해서 내려놓기로 결정했다.

이상열 감독은 12일 "다시 한 번 12년전 부적절한 행동에 대해 박철우 선수와 배구 팬들에게 진심으로 사죄 드리고, 자숙의 시간을 갖기 위해 사임한다"며 사퇴의 배경을 밝혔다.

KB손해보험은 이상열 감독의 사의를 수용하고, 2020~2021시즌 종료시까지 코치 중심 체제로 선수단을 운영하되 이경수 코치에게 임시로 감독대행의 역할을 맡기기로 했다.

이상열 감독은 "이번 시즌 저를 믿고 따라와준 선수들과 스탭들에게 정말 고맙고 미안하다. 시즌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주기를 바란다"며 선수단에 당부의 말을 전했다.

이어 "출신 팀에서 잠시나마 감독을 할 수 있어서 행복했고 지금처럼 KB배구단을 항상 사랑으로 응원하겠다. 배구를 사랑하는 모든 팬들에게 다시 한 번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KB손해보험은 "이상열 감독이 짧은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항상 솔선수범하며 선수 눈높이에 맞춰 같이 고민하고 배려하며 편안한 분위기에서 소통을 했다. 이를 기반으로 선수들에게 프로선수로서의 자세와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고, 자율과 권한 부여를 통해 선수 중심의 긍정적이고 재미있는 배구 토대를 만들어준 것에 감사한다"고 전했다.

이상열 감독은 KB손해보험의 전신인 LG화재로 입단해 선수생활을 했고, 2020~2021시즌 KB손해보험 감독으로 부임해 현재 팀 순위를 3위에 올리며, 10년 만의 봄배구의 가능성을 보여줬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