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SM 양측 "설리·지드래곤 열애설 사실무근"(공식)

윤상근 기자  |  2017.03.16 16:5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 카카오 플러스 친구
thum_89x120


걸그룹 f(x) 멤버 출신 배우 설리와 빅뱅 멤버 지드래곤 측 소속사 양측이 열애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설리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6일 스타뉴스에 "설리와 지드래곤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지드래곤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스타뉴스에 "지드래곤 본인에게 직접 물어본 결과 '말도 안되는 이야기'라는 답변을 받았다"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이 관계자는 "지드래곤은 설리 및 지인들과 함께 간 놀이동산 이후로 설리를 한 번도 본적이 없다"라고 강조했다.

앞서 일각에서는 지드래곤과 설리가 커플 반지를 꼈다며 열애설을 주장, 시선을 모았다.

또한 지난 2월 초에는 지드래곤 설리 가인 구하라 등이 지인들과 놀이동산에 놀러 간 사진이 SNS 등을 공개돼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초아 AOA 탈퇴 선언]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