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목소리] ‘결승골’ 김승섭, “한 건 하겠다는 생각 들었어...득점 직감”

스포탈코리아 제공   |  2022.05.21 18:26


[스포탈코리아=대전] 반진혁 기자= 김승섭이 활약을 예상했다고 털어놨다.

대전하나시티즌은 21일 오후 4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부천FC와의 하나원큐 K리그2 2022 17라운드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날 결과로 선두 추격이 탄력을 받게 됐다.

특히, 홈 무패 행진을 16경기로 늘리면서 신기록을 세우게 됐다.

김승섭은 경기 후 기자 회견을 통해 “승점 6점짜리 대결이었다. 부담감도 있었다. 중요했는데 격차를 좁힐 수 있어서 만족한다”고 말했다.

이어 “찬스가 많았다. 한 건 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발에 잘 맞은 느낌이어서 득점을 직감했다”고 골 장면을 회상했다.

대전은 이번 시즌 버티는 힘이 생겼다. 끝까지 물고 늘어지면서 쉽지 패배하지 않는 팀이라는 이미지가 생겼다.

이에 대해서는 “똘똘 뭉치면서 응집력이 생겼다. 이러한 부분이 이번 시즌 어려운 상황을 이겨내는 것 같다”고 언급했다.

끝으로 “부담을 털어낸다면 언젠가는 1위로 올라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승격 의지를 불태웠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