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목소리] 전경준 감독, "지난 부천전 패배 여파, 반드시 위기 극복하겠다" - 스타뉴스

[현장목소리] 전경준 감독, "지난 부천전 패배 여파, 반드시 위기 극복하겠다"

스포탈코리아 제공   |  2021.06.20 15:33


[스포탈코리아=아산] 곽힘찬 기자= 전남드래곤즈 전경준 감독이 부천FC전 패배를 곱씹으며 충남아산FC전 필승을 다짐했다.

전남은 20일 오후 4시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충남아산과 하나원큐 K리그2 2021 17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경기를 앞두고 전경준 감독은 “지난 부천과의 홈경기에서 패배해 선두 경쟁에 빨간불이 켜졌다.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서 경기에 임하겠다”라고 언급했다.

전남은 지난 부천전에서 뼈아픈 0-2 패배를 당했다. 치고 올라가야 하는 상황에서 최하위 부천에 승점 3점을 내준 것은 충격적일 수밖에 없었다. 전경준 감독은 “선수들에게 같은 이야기를 했다. 우리가 뛰어나서 지금의 순위에 있는 것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방심하면 어떤 팀에도 질 수 있다고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날씨가 무덥고 체력적으로 힘들면 위기가 온다. 이에 코치진이 선수들에게 방법론을 제시하고 있다. 선수들이 잘하지 못하면 정신적 문제도 있을 뿐만 아니라 대응법에도 문제가 있다. 이번 경기를 준비하면서 많은 연구를 했다. 선수들이 좋은 경기를 했으면 한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전경준 감독은 김영욱을 측면 공격수로 배치했다. 이에 대해 “전남은 22세 이하(U-22) 카드로 장성록, 김영욱, 정호진이 전부다. 정호진은 부상에서 이제 막 돌아왔다. 김영욱은 어린 선수라 수비에서 큰 실수를 할 위험이 있다. 그래서 측면 공격수로 뒀다. 자기 역할을 충분히 해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