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문아' 강다니엘, 학폭 피해 고백.."그냥 맞아야 했다" [★밤TV] - 스타뉴스

'옥문아' 강다니엘, 학폭 피해 고백.."그냥 맞아야 했다" [★밤TV]

이경호 기자  |  2021.04.07 06:30
가수 강다니엘이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해 학교 폭력 피해를 고백했다./사진=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 화면 캡처가수 강다니엘이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해 학교 폭력 피해를 고백했다./사진=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 화면 캡처
가수 강다니엘이 학창시절 괴롭힘을 당한 사연을 고백했다.

지난 6일 방송된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강다니엘이 출연했다.

이날 강다니엘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 등과 퀴즈를 풀었다.

그는 '옥탑방의 문제아들' 멤버들과 여러 퀴즈를 풀며 화기애애한 시간을 가졌다. 정답을 맞히기 위해 오답이었지만 재치를 뽐내기도 했고, 일상의 모습을 공개하는 등 친근한 '국민센터'의 면모를 보여주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최근 신종 사이버 학교 폭력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출시되어 경찰청 교육자료로도 선정된 것은?'이란 퀴즈에서는 초등학교 시절 괴롭힘을 당한 사연을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는 정형돈이 사이버 학교 폭력 종류 중 '(온라인) 계정 뺏는 거'라고 말하자 "게임 계정에 좋은 아이템 있으면 뺏어가고 그랬어요"라고 설명했다. 이어 자신도 몇 번이나 뺏겼다고 털어놓았고, 학교에서 지갑도 도둑 맞은 적도 있다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강다니엘은 이 같은 학교 폭력에 대해 "너무 못됐다"고 말했다.

또한 지인의 학교 폭력 피해 사례를 언급하면서, 가해자들이 교묘한 수법으로 괴롭힌다고 알리기도 했다.

강다니엘은 초등학교 때 괴롭힘을 많이 당했다고 했다. 그는 이유를 묻자 "그냥 마음에 안 들었나 봐요. 생긴 게"라고 밝히기도 했다. 또 초등학교 4, 5학년 때 형들한테 돈을 뺏기고 눈에 보이면 그냥 맞아야 했다고 했다. 뿐만 아니라, 이런 일을 안줏거리처럼 이야기 할 거라고 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강다니엘의 이 같은 사연에 '옥탑방의 문제아들' 멤버들은 안타까워 하는 한편, 학교 폭력의 심각성을 알아야 한다고 했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밝은 에너지를 뿜어냈던 강다니엘. 해맑은 미소 뒤에 어린시절 학교 폭력 피해를 입은 사연으로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더불어 이번 계기를 통해 다시 한 번 학교 폭력이 피해자에게 큰 상처로 남게 됨을 다시 한 번 알린 계기가 됐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