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2' 유진, 극단적 선택 아닌 자수.."벌 받을게" - 스타뉴스

'펜트하우스2' 유진, 극단적 선택 아닌 자수.."벌 받을게"

김미화 기자  |  2021.04.02 22:47
/사진=방송화면 캡처/사진=방송화면 캡처
'펜트하우스2' 유진이 경찰서에 가서 자수했다.

2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 마지막회에서는 극단적 선택을 하려다가 대신 경찰에 가서 자수하는 오윤희(유진 분)의 모 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윤희는 "언니에게 씻을 수 없는 죄를 지었다. 용서 받지 못할 것이다. 언니가 참 보고 싶다. 정말 미안했다"라며 심수련(이지아 분)의 모 습을 떠올렸다.

오윤희는 눈물을 흘리며 한강 다리 위에 올라섰지만 마음을 바꿨다. 오윤희는 "벌 받을게. 속죄할게"라고 말하며 경찰서에 가서 민설아를 죽였다고 자수했다. 이에 펜트하우스 사람들에 대한 재판도 다시 진행 됐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