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태형' 언제 볼 수 있을까? [문완식의 톡식][★FOCUS] - 스타뉴스

'배우 김태형' 언제 볼 수 있을까? [문완식의 톡식][★FOCUS]

문완식 기자  |  2021.03.30 13:40
배우 김태형. 2016년 12월 16일 열린 KBS 2TV 드라마 '화랑' 제작발표회 당시 방탄소년단 뷔(BTS V)의 모습 /사진=김휘선 기자배우 김태형. 2016년 12월 16일 열린 KBS 2TV 드라마 '화랑' 제작발표회 당시 방탄소년단 뷔(BTS V)의 모습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김태형'에 대한 글로벌 팬들의 염원이 뜨겁다.

방탄소년단(BTS) 뷔는 지난 2016년 KBS 2TV 드라마 '화랑'(花郞)에서 '한성' 역을 맡아 연기자 데뷔했다. 순수한 캐릭터의 한성 역에 역시 순수한 감성을 지닌 뷔는 잘 맞아떨어졌고 '배우 김태형'으로서의 가능성 또한 엿보게 했다. 뷔의 팬이 아니었다 '화랑'을 보고 뷔에게 빠져 팬이 된 이들도 적지 않다.

성공적인 데뷔였던 터라 후속작에 관한 관심이 컸는데, 이후 5년 동안 '배우 김태형'을 접할 기회는 좀처럼 오지 않고 있다. 방탄소년단이 지난 5년 동안 글로벌 톱 그룹으로 발돋움하며 역설적으로 '배우 김태형'을 볼 기회는 요원해지는 듯했다.

드라마 '화랑' 방탄소년단 뷔(김태형)의 모습 /사진=화랑문화산업전문회사, 오보이 프로젝트드라마 '화랑' 방탄소년단 뷔(김태형)의 모습 /사진=화랑문화산업전문회사, 오보이 프로젝트


방탄소년단의 글로벌 인기와, 뷔의 연기자로서 가능성은 수많은 드라마 제작사들의 러브콜로 이어지고 있다. 뷔의 회당 출연료는 2억 원 선으로 알려졌다. 2007년 데뷔, 연기자 15년 차를 맞는 한류 톱스타 김수현의 회당 출연료가 5억 이상인 것으로 알려진 것을 고려하면 뷔에 대한 드라마업계의 기대감을 엿볼 수 있다.

뷔는 그러나 당분간 '배우 김태형'으로 팬들을 찾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방탄소년단 활동 스케줄로 인해 장기간 시간을 빼야 하는 드라마 촬영이 힘들기 때문. 드라마 출연 논의가 어느 정도 진행되려다가도 팀 스케줄로 이야기가 더는 진행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넘어야 할 산은 또 있다.

방탄소년단 활동 관련 소속사 빅히트의 기조는 여전히 변함없다. "개별 활동은 없다"라는 것. 개별 활동 불가 방침이 스케줄로 인한 출연 불가능으로 이어지는지도 모를 일이다.

어찌 됐든, 기다려보고 싶다. '배우 김태형'을 드라마에서 볼 수 있는 날을.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