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2-7공주 스페셜' 김태연 "무대 준비, 다시 안 할 것" - 스타뉴스

'미스트롯2-7공주 스페셜' 김태연 "무대 준비, 다시 안 할 것"

여도경 기자  |  2021.03.08 22:21
/사진=TV조선 \'미스트롯 2-7공주 스페셜\' 방송화면 캡처/사진=TV조선 '미스트롯 2-7공주 스페셜' 방송화면 캡처


'미스트롯2'에서 최종 4위에 오른 김태연이 '미스트롯2-7공주 스페셜'에서 힘들었던 무대 준비에 대해 밝혔다.

4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음악 예능 프로그램 '미스트롯2-7공주 스페셜'에는 김태연의 뒷이야기가 공개됐다.

이날 김태연은 제작진에게 "연습 안 해도 되니까 너무 편하다"며 웃었다. 제작진이 "(무대 준비) 또 하라고 하면?"이라고 묻자 김태연은 "다시는 안 할 거다. 아직 배울 게 많지만 결승전까지 간 것만으로도 만족한다"며 '미스트롯2'를 하며 힘들었던 심정을 전했다. 이어 "목이 상하는게 힘들었다"는 이유와 함께 "끝나니까 목이 괜찮다"며 웃었다.

김태연은 가장 기억에 남았던 무대에 대해"미스유랑단"이라고 답했다. 김태연이 '미스유랑단'으로 '범 내려온다'를 부른 회차는 최고시청률을 기록했다.

김태연은 연습 당시 특유의 우렁찬 발성을 뽐냈고, 윤태화는 "목 나가는 거 아니냐. 좀 작게 불러라"라며 김태연을 걱정했다. 김태연은 목소리를 작게 내려 노력했지만 아예 목소리가 나오지 않으며 '호랑이' 김태연을 뽐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