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리수, 트렌스젠더 비하에 "난 법적으로 여자"[전문] - 스타뉴스

하리수, 트렌스젠더 비하에 "난 법적으로 여자"[전문]

한해선 기자  |  2021.03.08 09:04
/사진=하리수 인스타그램/사진=하리수 인스타그램


방송인 하리수가 트렌스젠더인 자신을 비하하는 반응에 맞섰다.

하리수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난 그냥 니가 정말 웃기다.. 이런 말 데미지 안 와.. 어쩌지?! 나 지금껏 예쁘다는 말만 듣고 살아와서 앞으로 나이에 맞게 늙어가고 당연히 못생겨질 예정이지만 그래도 너보단 아름답게 세상을 살아갈거 같구나"라며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리고 걱정하지 않아도 이미 법적으로 여자로 인정받아서 날 여자다 아니다 해봐야 아무 소용이 없단다"라며 "세계 어딜가나 나의 여권과 나의 권리는 이미 여자야! 너의 우스운 키보드 몇자에 흔들릴 내가 아니니 꺼져줄래?"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하리수가 공개한 사진 속에는 자신을 향해 한 네티즌이 메시지를 보낸 내용이 담겨 있었다. 해당 네티즌은 하리수가 트렌스젠더가 된 것에 이해할 수 없다며 "역겨운 인간", "못생겼다" 등 험한 욕을 했다.

하리수 글 전문

난 그냥 니가 정말 웃기다.. 이런 말 데미지 -1도 안와.. 어쩌지?! 나 지금껏 예쁘다는 말만 듣고 살아와서 앞으로 나이에 맞게 늙어가고 당연히 못생겨질 예정이지만 그래도 너보단 아름답게 세상을 살아갈거 같구나 ㅎ

그리고 걱정하지 않아도 이미 법적으로 여자로 인정받아서 날 여자다 아니다 해봐야 아무 소용이 없단다.

세계 어딜가나 나의 여권과 나의 권리는 이미 여자야!

너의 우스운 키보드 몇자에 흔들릴 내가 아니니 꺼져줄래?

싫으면 오지말라니까 굳이 왜 찾아오고 난리들이래..

진짜 외롭니?!

내가 그렇게 좋아??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