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 리그 8호 도움, 베일과 호흡 또 빛났다...'토트넘 4-0 리드 중' - 스타뉴스

SON 리그 8호 도움, 베일과 호흡 또 빛났다...'토트넘 4-0 리드 중'

스포탈코리아 제공   |  2021.03.01 00:21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손흥민과 가레스 베일의 호흡이 또 빛났다.

토트넘 홋스퍼는 28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번리와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홈 경기를 치르고 있다. 후반전 현재 토트넘이 4-0으로 앞서고 있다.

이날 토트넘의 무기는 손흥민과 베일이었다. 전반 1분 만에 손흥민이 왼쪽 측면에서 올린 '택배' 얼리 크로스를 베일이 가볍게 마무리하며 1-0으로 앞서갔고 후반 10분엔 손흥민의 정교한 침투 패스를 베일이 강력한 슈팅으로 연결하며 토트넘에 4-0 리드를 안겼다.

올 시즌 손흥민은 해리 케인과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어왔다. 그 사이 베일은 벤치를 지키는 시간이 많았고 실망스러운 경기력을 보여주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최근 조금씩 살아나더니 지난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볼프스베르거와의 32강 2차전에서 득점포를 가동하며 부활의 날갯짓을 폈다.

베일의 활약에 만족한 조제 모리뉴 감독은 번리전에서 베일을 선발로 출전시켰고 베일은 후반전 현재 2골 1도움을 기록하며 기대에 부응했다. 무엇보다 손흥민과 베일의 호흡이 빛을 발해 더욱 의미있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