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북' 정세운 "5개 국어 목표..아직 한국어만 가능" - 스타뉴스

'스케치북' 정세운 "5개 국어 목표..아직 한국어만 가능"

공미나 기자  |  2021.01.23 00:23
/사진=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사진=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가수 정세운이 언어 공부에 욕심을 드러냈다.

정세운은 2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유희얼의 스케치북'에 출연해 자신의 목표를 "오래 음악 하는 것"이라며 "그러기 위해 계속 음악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먼 미래 꿈일 수 있지만 5개 국어 하는 게 꿈이다. 언어적으로 관심이 많다"고 말해 시선을 끌었다.

유희열은 "지금 몇 개 국어를 하냐"고 물었고, 정세운은 "지금 한국어 하나 한다. 이제 시작하려고 발동 걸고 있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언어를 배우고 싶은 이유로 "더 많은 걸 보고 느끼고 경험해보고 싶어서"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선 영어부터 하겠다"며 "다음에 (스케치북에 나오면) 영어로 하겠다"고 말헤 유희열을 당황하게 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