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연맹, 2020 1차 'K리그 아카데미-회계 과정' 개최 - 스타뉴스

프로축구연맹, 2020 1차 'K리그 아카데미-회계 과정' 개최

박수진 기자  |  2020.08.14 14:02
방준영 세무사.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방준영 세무사.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지난 12일부터 13일까지 이틀간 온라인 화상 강의 형태로 '2020 1차 K리그 아카데미 회계 과정'을 개최했다.

이번 과정은 각 구단 회계 실무자의 역량 강화와 연맹-구단 회계 담당자간 교류를 통한 정보공유 등을 목적으로 마련되었으며, K리그 22개 구단 회계 담당자 46명이 참가했다.

12일에는 '국세청 예규를 통한 3대 세법 중심의 세무관리'를 주제로 영화조세통람 한성욱 자문위원의 강의가 진행됐다. 한성욱 위원은 ▲프로선수 후원계약에 따른 소득구분과 처리 방법 ▲프로선수 계약금과 관련한 수입금액 귀속시기와 원천징수 방법 ▲유소년 축구교실 회비의 교육비 세액공지 대상여부 등 구단 회계처리 실무에 도움이 되는 유익한 내용을 전했다.

13일에는 세무회계여솔의 방준영 대표세무사가 '외국인선수와 세금 이야기'라는 주제로, 외국인선수의 소득세 원천징수 처리 방법 등에 관한 강의를 진행했다. 이어서 삼정KPMG의 김규림 이사의 '경제에 울리는 경고음, 부채 리스크와 코로나 쇼크' 특강을 통해 대내외 경제 상황을 분석하였으며, 연맹의 임동환 마케팅팀장(회계사)은 올해 주최단체지원금 사용 및 정산 관련 안내 및 질의응답을 통해 과정을 마무리했다.

연맹은 올해 10월에는 2차 Accounting 과정을 진행하여 K리그 구단들의 회계 업무 효율성과 투명성 제고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한편, 연맹은 이번 회계 과정을 포함해 지난 2013년부터 K리그 전 구성원을 대상으로 직급별, 분야별 맞춤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K리그 아카데미’ 사업을 지속 시행해오고 있다. 마케팅, PR, HR 등 총 13개의 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언택트 시대에 맞춰 온라인 교육을 도입해 실시하고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초아 복귀! 소속사 대표가 밝힌 비화]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