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프로배구선수 고유민, 자신의 집에서 숨진 채 발견 - 스타뉴스

여자프로배구선수 고유민, 자신의 집에서 숨진 채 발견

이원희 기자  |  2020.08.01 10:03
고유민. /사진=OSEN고유민. /사진=OSEN
여자프로배구 선수 출신 고유민(25)씨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했다.

1일 뉴시스에 따르면 이날 경기 광주경찰서는 전날(7월31일) 오후 9시 40분께 경기 광주시 오포읍의 주택에서 고 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고씨의 전 동료가 계속 전화를 받지 않는 것이 걱정돼 자택을 찾았다가 그를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고씨가 발견될 당시 외부인의 침입 흔적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여자프로배구 현대건설 출신 고씨는 지난 3월 팀을 떠났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고씨의 임의탈퇴를 공시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스타뉴스 단독 임슬옹, 빗길 무단 횡단 보행자 사망 교통사고]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