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구름비' 김승수X성혁, 한밤중 술자리..미교한 기류 - 스타뉴스

'바람구름비' 김승수X성혁, 한밤중 술자리..미교한 기류

김미화 기자  |  2020.07.12 16:45
/사진=빅토리 콘텐츠/사진=빅토리 콘텐츠


김승수와 성혁이 서로의 속내를 감추고 술자리를 갖는다.

12일 방송되는 TV조선 특별기획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극본 방지영·연출 윤상호, 제작 빅토리콘텐츠 하이그라운드)(이하 '바람구름비')에서 채인규(성혁 분)와 김병운(김승수 분)이 적으로 돌아선 뒤 첫 만남을 가진다.

앞서 채인규는 이봉련(고성희 분)에 대한 집착을 버리지 못하고, 일을 그르쳐 결국 김병운로 부터 버림받았다. 이후 그는 재빨리 조대비(김보연 분)의 밑으로 들어가 정치노선을 변경, 이하응(전광렬 분)을 감시하라는 명령을 수행하고 있다.

이렇듯 장동김문과 적대관계가 된 채인규가 김병운을 만나러 강화도까지 찾아가 의아함을 자아낸다. 김병운은 강화도로 좌천돼 힘을 잃은 상황, 그에게 얻을 것 없는 채인규가 무슨 속셈으로 술자리를 하고 있는 것인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채인규와 김병운은 함께 술을 마시고 있음에도 팽팽한 신경전을 벌여 흥미진진한 재미를 안긴다. 서로의 의중을 파악하듯 예리한 눈빛으로 대화를 나누고 있는 것. 그러나 곧 상황은 태연한 채인규와 경악한 김병운으로 나뉘며, 두 사람에게 어떤 일이 발생한 것인지 궁금증을 더한다.

'바람구름비'는 매 순간 소름을 유발하는 예측불허 전개와 손에 땀을 쥐는 등장인물 간 권력싸움으로 안방극장의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한편 '바람과 구름과 비'는 12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스타뉴스 단독 임슬옹, 빗길 무단 횡단 보행자 사망 교통사고]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