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X알베르토·다니엘·럭키, 코로나19 속 농촌 봉사활동 훈훈 - 스타뉴스

JTBCX알베르토·다니엘·럭키, 코로나19 속 농촌 봉사활동 훈훈

한해선 기자  |  2020.05.29 17:52
/사진=JTBC/사진=JTBC


JTBC가 코로나19 사태로 일손이 부족해진 농가를 돕기 위해 농촌 봉사활동에 나섰다.

지난 29일 홍정도 중앙일보·JTBC 대표이사 사장과 김용달 JTBC 대표이사를 비롯한 중앙그룹 임직원 40여 명은 농협중앙회와 함께 '국민과 함께하는 농촌 봉사활동'에 참여해,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신원동의 배 밭에서 배나무의 적과 작업 및 도장지(지나치게 길게 자라 과일이 열리지 않는 가지) 제거 작업을 했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JTBC 스튜디오 소속 방송인 알베르토 몬디와 다니엘 린데만, 럭키도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세 사람은 "한국 경제를 힘들게 만들고 있는 코로나가 추석이 오기 전에는 끝났으면 좋겠다"며 "지금 이 작은 배 열매가 잘 자라 추석 차례상에 오르는 걸 보고 싶다. 무엇보다 한국의 배 맛은 세계 최고 수준"이라고 말했다.

/사진=JTBC/사진=JTBC


올해 농가는 이상 저온현상으로 농작물의 여린 싹이 얼어 붙는 냉해 피해를 입고 있다. 이에 따라 나무 관리에 더 많은 일손이 필요함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로 인한 인력난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JTBC를 포함한 중앙그룹 임직원들의 농촌 봉사활동은 인력 부족과 냉해 피해의 이중고에 빠진 농가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현재 중앙그룹은 최근 어려움에 빠진 이웃들을 돕기 위한 코로나19 극복 캠페인 '당신이 있어 우리가 있습니다'를 진행 중이다. 지난 3월 코로나19 거점 병원의 의료진과 의료 노동자, 감염 취약계층 아동과 노숙자 등 약 2,200여 명에게 마스크와 개인 위생용품을 비롯한 맞춤형 응원 키트를 전한 바 있다. 또한, 4~5월에 걸쳐 어려움에 빠진 경북 청도 미나리 농가와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임직원 1,200명에 미나리와 베고니아 화분을, 상암동 및 성수동 사옥 인근 주민 1,000여 세대에 칼랑코에 화분과 장미 묘목 등을 구입해 나눠줬다.

이 외에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이 계속된다. 7월에는 선별 진료소에서 봉사한 의료진을 비롯해 사회의 숨은 영웅들을 위한 기념식 '히어로즈 나잇(Hero’s Night)'을 개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신현준 매니저 갑질? 진실게임]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