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서형, 선거 홍보 초상권 무단 도용에 "법적 책임 물을 것"[공식] - 스타뉴스

김서형, 선거 홍보 초상권 무단 도용에 "법적 책임 물을 것"[공식]

공미나 기자  |  2020.04.04 09:49
김서형 / 사진=김창현 기자 chmt@김서형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배우 김서형 측이 4·15 총선을 앞두고 자신의 초상권을 무단 도용한 정당에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소속사 마다픽쳐스 측은 4일 공식입장을 내고 "제21대 국회의원선거를 앞두고 배우의 초상권이 특정 정당의 홍보에 사용되고 있는 것을 확인했다"며 "당사의 동의 없이는 배우의 어떠한 이미지도 정치적인 목적으로 사용하실 수 없다"고 밝혔다.

이어 "초상권 무단 도용의 문제가 확인될 경우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배우 김서형은 어떠한 정당의 홍보활동에도 참여하고 있지 않다"고 강조했다.

김서형은 지난해 JTBC 드라마 'SKY캐슬'에서 카리스마 있는 선생님 역할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현재 SBS 드라마 '아무도 모른다'에 출연 중이다.

다음은 마다픽쳐스 공식입장 전문

김서형 초상권 무단 사용에 관한 공식입장을 전달 드립니다.

안녕하세요.

배우 김서형 소속사 마디픽쳐스입니다.

제21대 국회의원선거를 앞두고 배우의 초상권이 특정 정당의 홍보에 사용되고 있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당사의 동의 없이는 배우의 어떠한 이미지도 정치적인 목적으로 사용하실 수 없으며, 초상권 무단 도용의 문제가 확인될 경우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을 강력하게 권고하는 바입니다.

더불어, 배우 김서형은 어떠한 정당의 홍보활동에도 참여하고 있지 않음을 알려드립니다.

고맙습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56회 백상예술대상]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