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지민 "내 꿈? 아이돌로 오래 일하는 것"[V라이브] - 스타뉴스

BTS 지민 "내 꿈? 아이돌로 오래 일하는 것"[V라이브]

"아미, 힘들겠지만 참고 기다리면..멋진 모습 준비해서 만날 거에요"..RM깜작 등장

김수진 기자  |  2020.03.26 23:49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사진=네이버 브이라이브/사진=네이버 브이라이브


세계적인 아이돌그룹 BTS(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멤버 지민이 전세계 팬들과 소통했다.

지민은 26일 오후 네이버 브이라이브 채널을 통해 모습을 드러냈다.

"오랜만에 인사하게 됐다"는 지민은 "그간 건강이 나빴던 건 아닌데, 컨디션이 저조해서 오랜만에 인사하게 됐다"며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어서 오랜만에 만나게 됐다"고 말했다.

지민은 "(코로나19로 인해) 밖에 안 좋으니까 걱정이 많아요. 여러분 아픈 사람 있으면 안돼요"라고 팬들에게 인사를 건냈다.

"보고 싶다"는 팬들의 말에 "저희도 보고 싶고 공연 보러 오라고 하고 싶은데, 우리 멤버들과 얘기 나눴는데 우리 공연 보고 아픈 사람 생기면 너무 마음이 아플 것 같아요. 우리 지금 시간이 힘들겠지만 조금만 참고 기다리면 우리가 멋진 모습 준비해서 여러분 앞에 나올거에요. 걱정하지 마세요"라고 했다.

아울러 "여러분, 모두가 기다린 만큼 열심히, 안 보이는 동안에도 열심히 하고 있으니 걱정마세요"라고 말했다.

그는 이날 "오빠는 꿈이 뭐에요?"라는 팬의 질문에 솔직한 마음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지민은 "제 꿈은 항상 같았어요. 일을 오래하는게 꿈이였어요"라고 말을 시작했다. 그는 "기자 회견 할 때도 '목표는 뭐냐, 꿈은 뭐냐'고 물어보잖아요. 저는 거짓말이 아니라 정말 일을 오래하고 싶어요"라며 "여러분도 우리와 같이 노래부르고 춤추고 서로 즐겁게 노는 걸 좋아하시잖아요. 저도 일을 오랫동안하는게 꿈입니다. 아이돌이라는 직업으로 오래오래 일하는게 제 꿈이에요"라고 답했다.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 /사진=김휘선 기자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 /사진=김휘선 기자


지민은 이날 "이번 앨범에서 가장 좋아하는 곡이 궁금하다"는 팬의 물음에는'Zero O’Clock' (제로어클락)을 언급했다.

지민은 "지난해 말부터, (지난해)10월 달 정도부터 노래를 다 끝내놨다고 했잖아요. 그때부터 '제로어클락' 은 정말 많이 들었어요"라고 말했다.

그는 '제로어클락'에 등장하는 '초침과 분침이 겹칠 때 세상은 아주 잠깐 숨을 참아'라는 가사를 언급했다. 지민은 "(김)남준(RM) 형이 곡을 썼는데 너무 좋아요. '어떻게 분침과 초침이 겹쳤을 때 세상이 잠시 숨을 참아'라는 그런 발상을 할 수가 있지. 실제로 (분침과 초침이) 겹치는 순간에 잠깐 그런 생각을 했다는 거잖아요. 들을 수록 감동적이에요"라고 말했다.

지민은 또 작사, 작곡에 자신의 이름을 올린 신곡 '친구'에 대해서도 팬들의 궁금증을 풀어줬다.

지민은 "(앨범을 준비할 당시) 3곡 정도를 만들었어요. '친구'는 즐겁게 재밌게 노래를 했지만 가장 뭉클한 곡이에요. 언젠가 이 곡으로 노래를 하게 되는 될 날이 오면 굉장히 뭉클할 것 같아다. 녹음을 다하고 이어폰을 끼고 들었는데 울컥했어요"라고 말했다.

그는 다이어트에 대한 팬들의 질문에는 "건강한 몸관리는 해야하는데 다이어트는 하지말라"고 진심을 담아 답변했다. 지민은 이날 50여 분간 라이브로 팬들과 소통하며 질문에 솔직하게 답변하고, 팬들의 고민을 상담해주는 가하면, 생일을 맞은 팬들을 위해 생일 축하 노래를 라이브로 부르며 "꼭 부모님께 감사하라"고 말로 팬들을 감동시켰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RM도 깜짝 등장해 지민과 함께 아미(ARMY)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김재중 코로나19 만우절 장난 파장]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