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28일 미네소타전 출격 확정! 몬토요 감독 "선발 2이닝 예정" [★플로리다] - 스타뉴스

류현진, 28일 미네소타전 출격 확정! 몬토요 감독 "선발 2이닝 예정" [★플로리다]

더니든(미국플로리다주)=박수진 기자  |  2020.02.22 00:15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류현진. /사진=토론토 SNS류현진. /사진=토론토 SNS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3·토론토)의 시범경기 첫 등판 일정이 확정됐다.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은 2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 더니든에 위치한 TD볼파크에서 열린 취재진과 인터뷰에서 "류현진이 오는 28일 미네소타전에 등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몬토요 감독과 피트 워커(51) 토론토 투수 코치에 따르면 류현진은 한 차례 라이브 피칭을 한 뒤 미네소타전에 나선다. 로스터 진입 경쟁을 펼치는 상황이 아니기 때문에 철저하게 류현진의 루틴을 따르기로 했다. 류현진도 이미 등판 일정을 받았지만 스태프가 발표하기 전까지는 함구했었다.

소화 이닝은 2이닝을 넘지 않을 전망이다. 몬토요 감독은 "투구 수를 확인해봐야 겠지만 아마 2이닝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현재 토론토는 5선발 옥석 고르기를 하고 있다. 23일 개막하는 시범경기 초반에는 트렌트 손튼, 앤서니 케이, 야마구치 순, 체이스 앤더슨이 차례대로 등판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김재중 코로나19 만우절 장난 파장]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