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 이동국 "딸 재아, 父보다 트로피 많이 받고 싶어해"[별별TV] - 스타뉴스

'집사부' 이동국 "딸 재아, 父보다 트로피 많이 받고 싶어해"[별별TV]

이종환 인턴기자  |  2020.11.22 19:18
/사진= 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쳐/사진= 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쳐


'집사부일체' 이동국의 역사가 담긴 공간이 공개됐다.

22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5남매와 함께 만든 '이동국 박물관'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동국은 '비글 5남매'와 함께 '집사부' 멤버들을 집으로 초대했다. 이동국은 "아이들이 만들어준 이동국 박물관이 있다"며 방 안으로 멤버들을 이끌었다.

방 안에는 우승반지를 비롯, 이동국이 쌓아온 커리어가 담긴 트로피와 상이 가득했다. 이동국은 "딸 재아가 아빠보다 더 많은 트로피를 가지고 싶다고 했다"고 말하며 흐뭇해했다. 실제로 재아가 테니스 대회에서 받은 트로피와 상장이 장식장 한 층을 차지하고 있었다. 이동국은 "이젠 우리 집에서 유일한 현역선수다"라며 웃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AAA 2020]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