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골 넣은 SON=아스널 전체 득점" ESPN의 팩트폭행 - 스타뉴스

"9골 넣은 SON=아스널 전체 득점" ESPN의 팩트폭행

박수진 기자  |  2020.11.22 05:22
손흥민이 맨시티 상대 선취골을 넣고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손흥민이 맨시티 상대 선취골을 넣고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
ESPN이 손흥민(28·토트넘)의 골 수가 이번 시즌 아스널의 전체 득점수와 같다고 팩트폭행을 날렸다. 토트넘의 라이벌 구단 아스널을 놀리는 내용에 현지 팬들이 열광하고 있다.

손흥민은 22일 오전 2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에 선발 출장해 풀타임을 뛰며 1골을 넣었다.

이날 손흥민은 자신에게 온 첫 기회를 잘 살렸다. 전반 5분 미드필더 지역에서 탕귀 음돔벨레가 넘겨준 정확한 패스에 맞춰 맨시티 수비 라인을 무너뜨렸다. 순식간에 에데르송 골키퍼와 일대일 기회를 맞은 손흥민은 정확한 슈팅으로 자신의 EPL 9번째 골을 넣었다.

이 골로 손흥민은 도미니크 칼버트-르윈(에버튼), 모하메드 살라(리버풀), 제이미 바디(레스터 시티·이상 8골)를 리그 최다 득점 부문 공동 2위 그룹으로 밀어내고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이 장면 이후 영국 ESPN은 공식 SNS에 "방금 골을 넣은 손흥민은 이번 시즌 아스널 전체 골과 맞먹는 골을 넣었다"며 재치있는 글을 남겼다. 현재 리그 11위에 위치하고 있는 아스널은 리그 8경기서 9골에 그치고 있다. 아스널 선수들의 모든 골과 손흥민의 득점 수가 같다는 이야기다.

같은 북런던 연고지를 사용하는 토트넘과 아스널의 라이벌 관계로 인해 이 트윗은 현지에서 큰 이슈가 되고 있다. 22일 오전 5시 현재 6만 5000명의 팬들의 공감의 의미인 '좋아요' 버튼을 눌렀다.

/사진=ESPN SNS 캡처/사진=ESPN SNS 캡처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AAA 2020]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