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A4 산들 "바나에게 계속 우리 노래 들려주고 싶어" - 스타뉴스

B1A4 산들 "바나에게 계속 우리 노래 들려주고 싶어"

공미나 기자  |  2020.10.18 18:50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보이그룹 B1A4(비원에이포)가 컴백을 하루 앞두고 3년 만의 컴백을 준비했던 진솔한 마음을 전했다.

18일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채널을 통해 B1A4의 네 번째 정규 앨범 'Origine'의 코멘터리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코멘터리 티저 영상은 영사기 소리로 오프닝을 시작하며 멤버들의 코멘터리를 담은 다큐 형식의 인터뷰로 구성됐다. 약 3년 1개월 만에 정규 앨범으로 컴백을 준비했던 과정들 속에서 멤버들이 느낀 생각들을 진솔하게 전했다.

영상 속에서 공찬은 멤버들과 함께한 가장 영화 같던 순간에 대한 질문에 신우형이 제대했던 때라고 꼽으며 "신우형이 제대를 하고 나니까 그제서야 실감이 났다. 이제야 드디어 우리가 신우형 군대가기 전에 준비했던 앨범을 제대로 준비할 수 있겠구나"라고 밝히며 컴백을 향한 가슴 벅찬 심정을 전했다.

또한 산들은 3년 만에 컴백 하는 소감에 대해 "너무 좋고 너무 행복하고 뿌듯하기도 하고 미안하기도하다. 정규앨범을 시작으로 계속해서 우리들의 앨범을 노래들을 바나들에게 많이 들려주고 싶은 마음이 가장 커요"라고 전하며 뜨거운 팬사랑을 전했다.

이어 지금 자신에게 B1A4란 물음에 신우는 "뜨겁게 달궈줬다가 열이 은은하게 남아있는, 엄청 뜨겁진 않아도 오래오래 따뜻하게 남아있는 그런 팀이다., 멤버들과 저도 그런 느낌이다"라고 밝혀 팬들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

B1A4의 네 번째 정규 앨범 'Origine'의 타이틀곡 '영화처럼'은 신우의 자작곡으로 마치 시간이 멈춰 버린 것처럼 느껴지는 감정을 영화 속 한 장면의 주인공이 되어버린 듯한 상황에 비유한 곡이다. 곡의 시작을 알리는 영사기 소리와 무성영화를 보는듯한 질감의 효과는 영화의 서막을 알리듯 웅장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섬세하고 감성적인 가사가 어우러져 곡의 환상적인 분위기를 배가시킨다.

한편 B1A4는 오는 10월 19일 오후 6시 네 번째 정규 앨범 'Origine'을 발매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초아 복귀! 소속사 대표가 밝힌 비화]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