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다다' 차화연, 가출 후 김보연 찾아와 "다퉜지만 몇 년 지기 친구" - 스타뉴스

'한다다' 차화연, 가출 후 김보연 찾아와 "다퉜지만 몇 년 지기 친구"

이시연 기자  |  2020.08.01 20:42
/사진= KBS 2TV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방송 화면/사진= KBS 2TV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방송 화면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차화연이 가출 후 김보연을 찾아왔다.

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는 장옥분(차화연 분)이 가출 후 최윤정(김보연 분)의 집에 찾아왔다.

장옥분은 남편 송영달(천호진 분)이 자신에게 섭섭하게 한 것을 말하며 "이때까지 가족을 위해 살아줬는데 꼴도 보기 싫다"며 하소연했다.

최윤정은 "잘 했다. 남자들은 고마운 줄을 모른다"며 장옥분을 반겼다. 이어 "솔직히 우리가 자식들 때문에 불편해 지긴 했지만 그래도 몇 년 지기 친구 아니냐. 사실 나도 요즘 사는 게 허무하고 그랬다"며 근황을 털어놨다.

두 사람은 과거 다툰 일을 서로 사과하며 밤새 술잔을 기울였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스타뉴스 단독 임슬옹, 빗길 무단 횡단 보행자 사망 교통사고]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