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리도 없이' 말 없는 유아인X말 많은 유재명..완벽 케미 [★NEWSing] - 스타뉴스

'소리도 없이' 말 없는 유아인X말 많은 유재명..완벽 케미 [★NEWSing]

김미화 기자  |  2020.10.12 15:59
/사진=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사진=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배우 유아인이 몸무게를 15kg 찌우고 파격 도전에 나섰다. 대사 한 줄 없는 유아인과 대사가 넘치는 유재명이 10월 관객을 만난다.

12일 오전 영화 '소리도 없이'(감독 홍의정) 기자간담회가 온라인으로 진행 됐다. 이날 행사에는 유아인, 유재명, 홍의정 감독이 참석했다.

'소리도 없이'는 유괴된 아이를 의도치 않게 맡게 된 두 남자가 그 아이로 인해 예상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범죄 조직의 청소부 태인(유아인 분)과 창복(유재명 분)이 유괴된 아이로 인해 예상치 못한 사건에 휩싸이는 신선한 이야기를 그렸다. '소리도 없이'는 지난 7일 언론배급시사회를 통해 첫 공개 된 후 신선하다는 반응을 얻으며 호평받았다.

유아인은 태인 역할을 위해 15kg을 찌우고 삭발했다. 영화 속 배가 나오고, 후줄근한 옷을 입은 유아인은 새로운 모습이다.

대사도 한 마디도 없다. 그는 '으, 으' 하는 소리만 간헐적으로 낼 뿐 한마디도 하지 않는다.

/사진=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사진=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유아인은 "대사가 없는 캐릭터이기 때문에 과장된 표현을 하려고 하지 않았다. 대사가 없는 부담이 연기에 나오지 않도록 오히려 노력했다. 저는 아무런 준비를 하지 않고 홍의정 감독과 유재명 선배를 믿었다. 더 깊은 신뢰를 쌓기 위해 노력했다"라고 말했다.

유아인과 유재명의 연기 호흡도 좋다. 유재명은 "호흡이 잘 맞았다. 특별한 계기가 있던 것도 아니고 현장에서 작업하는 내내 잘맞는다는 만족감이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에 유아인은 " 한번 더 해야죠. 이번에는 대사도 주고 받아봐야죠"라고 웃으며 "저로서는 존재해주시는 것 만으로도 큰 힘이 되고 의지하고 감사함을 느낄 수 밖에 없는 존재였다"라고 감사를 전했다.

또 유아인은 "(유재명은) 대사가 엄청 많은데 NG를 한번도 낸 적이 없다"라고 밝혔다. 이에 유재명은 "제가 애드리브를 많이 안하는데 이 작품은 어떤 말을 해도 기준, 베이스만 잡고 있어도 되더라. 그래서 애드리브를 했다"라고 웃었다.

말 없는 유아인과 말 많은 유재명의 완벽한 케미가 관객을 사로잡을수 있을지 주목 된다.

한편 '소리도 없이'는 10월 15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AAA 2020]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