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뚝 염증' 류현진, 결국 부상자 명단 등재... 올 시즌 두 번째

신화섭 기자  |  2022.06.03 08:48
류현진.  /AFPBBNews=뉴스1 류현진. /AFPBBNews=뉴스1
류현진(35·토론토)이 결국 올 시즌 두 번째로 부상자 명단(IL)에 이름을 올렸다.

토론토 구단은 3일(한국시간) 류현진을 왼 팔뚝 염증 증세로 15일짜리 IL에 등재했다고 밝혔다. 류현진은 지난 4월 18일에도 왼 팔뚝 통증으로 IL에 올라 약 한 달 뒤인 5월 15일 탬파베이전에서 마운드에 복귀했다. 이후 4경기 만에 다시 부상에 발목이 잡히게 됐다.

류현진은 전날인 2일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홈 경기에 선발 등판했으나 투구 중 왼 팔뚝 통증으로 팀이 5-3으로 앞선 5회초 시작과 함께 교체됐다. 투구수는 58개에 불과했고, 승패 없이 4이닝 4피안타 3실점(2자책)을 기록했다. 직전 등판인 5월 27일 LA 에인절스전에서도 팔에 불편함을 느껴 5이닝 65구 만에 마운드를 내려오기도 했다.

올 시즌 성적은 6경기에서 27이닝 2승 무패, 평균자책점 5.33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