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파오 No..한예리 오스카 드레스, 美보그 베스트 드레스 선정 [★FOCUS] - 스타뉴스

치파오 No..한예리 오스카 드레스, 美보그 베스트 드레스 선정 [★FOCUS]

전형화 기자  |  2021.04.26 16:32
한예리가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입은 루이비통 드레스. 미국 패션지 보그는 한예리 드레스를 이날 시상식 베스트 드레스 중 하나로 꼽았다. /사진출처=보그매거진 인스타그램한예리가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입은 루이비통 드레스. 미국 패션지 보그는 한예리 드레스를 이날 시상식 베스트 드레스 중 하나로 꼽았다. /사진출처=보그매거진 인스타그램
그야말로 창조 논란이다. 배우 한예리가 '미나리' 주연배우 자격으로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 레드카펫에 섰다가 일부 네티즌이 그녀의 드레스가 중국 정통의상 치파오를 연상시킨다며 설왕설래하고 있다.

붉은 색 하이넥 롱드레스를 보면 반사적으로 중국풍을 연상하는 사람들도 있는 모양이지만 미국 패션지 보그에선 한예리의 드레스를 이번 오스카 베스트 드레스 중 하나로 꼽은 걸 보면 보편적인 미의 기준은 세계 어디든 비슷한 모양이다.

한예리는 26일(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유니언 스테이션에서 진행된 아카데미 레드카펫 행사에 윤여정과 함께 올랐다. 한국배우 최초로 아카데미 여우조연상에 노미네이트된 윤여정은 자연스러운 백발에 짙은 네이비색의 단아한 드레스를 입었다. 한예리는 빨간 색 드레스로 윤여정과 대조를 이루면서 레드카펫에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이날 한예리가 있은 하이넥 롱드레스는 루이뷔통의 2018년 F/W 제품으로 약 700만원대다. 한예리는 이 드레스를 한국에서 공수해간 것으로 전해졌다. 쥬얼리 버튼 5개가 어깨부터 허리까지 달린 디자인으로 눈길을 끈다.

루이비통 여성 컬렉션 아티스틱 디렉터 니콜라 제스키에르가 디자인한 해당 드레스는 당시 미래에 우주선이 루브르 박물관에 착륙했다는 가정 아래 미래 우주선 유니폼을 떠올리며 착상했다고 전해졌다. 한예리가 입은 드레스를 보고 중국 정통의상 치파오를 연상시킨다고 일부 네티즌들이 주장하는 것과는 의상 디자인 콘셉트가 명확히 다른 셈이다.

이날 미국 패션지 보그는 자사 홈페이지 메인 화면에 한예리와 윤여정이 나란히 서있는 레드카펫 사진을 올리며 이번 오스카 베스트 드레스 중 하나로 꼽았다. 보그는 공식 SNS에도 한예리가 해당 드레스를 입은 사진을 올리며 베스트 드레서라고 인증하기도 했다.

한편 윤여정은 이날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한국배우 최초로 여우조연상을 수상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