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39禁 성희롱 논란..'나혼산' 하차 요구 빗발[★NEWSing] - 스타뉴스

박나래, 39禁 성희롱 논란..'나혼산' 하차 요구 빗발[★NEWSing]

한해선 기자  |  2021.03.25 09:42
코미디언 박나래  /사진=김창현 기자 chmt@코미디언 박나래 /사진=김창현 기자 chmt@


코미디언 박나래가 웹예능 '헤이나래'에서 성희롱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그가 출연 중인 대표 예능 MBC '나 혼자 산다'(이하 '나혼산')에까지 영향이 미치고 있다.

25일 '나혼산' 공식 홈페이지의 시청자의견 게시판에서는 시청자들이 박나래의 하차를 요구하는 내용의 글을 올리는 양상이 보이고 있다. 시청자들은 "박나래씨 하차를 요구합니다", "박나래씨 실망입니다" 등의 제목으로 글을 올리고 있다.

이는 최근 불거진 박나래의 성희롱 논란에 따른 것. 지난 23일 공개된 '헤이나래' 2회 영상에서는 박나래가 '암스트롱맨'이란 팬티만 입은 남자 인형을 소개하며 "요즘 애들 되바라졌다", "너무 뒤가 T", "그것까지 있는줄 알았다"라고 발언했다.

또한 늘어나는 팔을 테스트하던 박나래는 인형의 사타구니 쪽으로 팔을 밀어넣었다. 이에 박나래와 함께 한 헤이지니가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영상을 소개하는 썸네일에는 '39금 못된 손 감당불가 수위조절 대실패', 'K-조신'이란 표현이 적혀 있었다. 영상을 본 일부 네티즌들은 "도가 지나쳤다" "성희롱 아니냐"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헤이나래' 영상 캡처/사진='헤이나래' 영상 캡처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시청자의견 게시판/사진=MBC '나 혼자 산다' 시청자의견 게시판


이후 논란이 커지자 '헤이나래' 제작진은 성희롱 논란이 불거진 해당 영상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제작진은 24일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와플'을 통해 "2회 영상 관련하여 구독자분들께 실망감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드린다. 구독자분들이 주신 의견을 겸허히 받아들여 2회 영상은 재검토 예정이며, 앞으로 공개될 영상 역시 제작에 주의하도록 하겠다"고 사과의 입장을 밝혔다.

또한 "제작진의 과한 연출과 캐릭터 설정으로 출연자분들께 피해를 드린 점에 대해서도 송구스러운 마음"이라고 덧붙였다.

박나래는 현재 '나혼산'에서 MC를 맡고 있다. 박나래의 하차 여부와 관련해 '나혼산' 프로그램까지 큰 타격을 받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