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 "아스트로 산하, '여신강림' 내 성대모사 하더라"(인터뷰②) - 스타뉴스

차은우 "아스트로 산하, '여신강림' 내 성대모사 하더라"(인터뷰②)

한해선 기자  |  2021.02.19 08:00
그룹 아스트로 차은우 /사진=판타지오그룹 아스트로 차은우 /사진=판타지오


그룹 아스트로의 차은우(23)가 '여신강림'을 본 아스트로 멤버들의 반응을 전했다.

차은우는 최근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 종영 화상 인터뷰를 갖고 스타뉴스와 만났다.

'여신강림'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임주경(문가영 분)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이수호(차은우 분)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

차은우는 극 중 완벽한 외모, 전교 1등의 명석한 두뇌, 타고난 운동신경까지 톱클래스 '엄친아' 고등학생 이수호 역을 맡았다. 이수호는 모든 걸 갖춘 듯 보이지만, 아버지인 무브엔터테인먼트 대표 이주헌에 대한 원망과 과거 절친인 정세연(찬희 분)의 죽음에 자책했다.

이수호는 '삼총사'였던 정세연의 죽음 뒤 한서준(황인엽 분)과 사이가 멀어졌고, 임주경을 사이에 두고 삼각관계가 되기도 했다. 엔딩에선 이주헌에 대한 오해를 풀고 한서준과 관계를 회복, 임주경과 러브라인이 이뤄졌다.

그룹 아스트로 차은우 /사진=판타지오그룹 아스트로 차은우 /사진=판타지오


차은우는 문가영, 박유나와 로맨스 연기를 선보인 소감으로 "(문)가영 누나와는 대학교 선후배이고, (박)유나와는 고등학교 동창이었다. 유나는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함께하기도 했다"며 "친분이 있던 분들과 하니 편한 것도 있었다. 호흡을 맞춰야 할 시간도 필요했을 텐데 곧바로 집중을 잘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아스트로 멤버들은 '여신강림' 속 차은우의 모습에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차은우는 "멤버들도 '여신강림'에 대해 많이 얘기해줬다. 라키, 진진은 '너무 재미있다', '스포해 달라'고 했다"며 "산하는 나만 보면 계속 '임주경 임주경'하면서 내 성대모사를 하더라.(웃음) MJ, 문빈은 수학여행 신 중 핑크뮬리에서 무협영화 패러디 액션신을 보고 '액션 잘 하더라'고 얘기해줬다"고 전했다.

그룹 아스트로 차은우 /사진=판타지오그룹 아스트로 차은우 /사진=판타지오


그는 '여신강림'을 하며 얻은 시청자들의 반응 중 기억에 남는 반응으로 "'차은우 말고 이수호는 생각나지 않는다'는 말이 최고의 칭찬이었다. 댓글을 보고 되게 기분이 좋았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