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즈원이 미워하면 어떡하죠?" 아이즈원 원소속사들의 고민 [문완식의 톡식] - 스타뉴스

"위즈원이 미워하면 어떡하죠?" 아이즈원 원소속사들의 고민 [문완식의 톡식]

문완식 기자  |  2021.04.24 17:04
아이즈원(IZ*ONE) /사진=김창현 기자아이즈원(IZ*ONE) /사진=김창현 기자
그룹 아이즈원(IZ*ONE·권은비, 미야와키 사쿠라, 강혜원, 최예나, 이채연, 김채원, 김민주, 야부키 나코, 혼다 히토미, 조유리, 안유진, 장원영)이 오는 29일 공식 해체를 앞둔 가운데 팬들의 관심이 '4월 29일 이후'에 모이고 있다.

지난 2018년 엠넷 걸그룹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듀스 48'로 결성된 한일 합작 프로젝트 걸그룹 아이즈원은 4월 29일 그 '프로젝트'를 종료한다. 지난 2년 반 글로벌 인기를 얻으며 톱 걸그룹 자리에 오르며 높은 곳에서 한데 뭉쳐 밝게 빛났던 아이즈원은 이제 12개의 별로 나뉘어 각자 빛을 내게 됐다.

팬덤 위즈원(WIZ*ONE)의 속내는 편치 않다. 그들에게 톱 걸그룹을 이처럼 허망하게 보낸다는 것은 도통 이해할 수 처사이다. 위즈원은 '4월 29일 이후'를 위해 '평행우주 프로젝트'라는 아이즈원 재출발 모금 프로젝트까지 진행 중이다. 아이즈원 재출발을 위한 펀딩이 오픈 20분 만에 10억 원을 모으고, 오픈 첫 날 20억 원을 돌파한 건 여전히 아이즈원을 보낼 수 없는 위즈원의 마음을 알게 한다.

하지만, 그러한 위즈원의 열망과는 별도로 '4월 29일 이후'에 대한 12명 멤버 원소속사들의 준비는 착실히 진행 중이다.

앞서 스타뉴스는 지난 22일자 아이즈원 해체 코앞..광고업계 러브콜↑-소속사는 준비 한창 [★NEWSing] 기사에서 "동시에 멤버들의 원소속사도 바빠지기 시작했다. 광고 업계의 러브콜에도 적극적으로 응하기 시작했고, '플랜'을 짜기 시작했다. 원소속사가 준비 중인 새 걸그룹 합류를 고려하는 곳도 여러 곳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연기자 활동에 대한 의지를 나타내고 있는 곳도 있어 보인다. 인기 멤버가 복귀하는 소속사는 이 멤버를 위해 별도의 인력을 충원하는 등 '4월 29일' 이후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고 움직임을 전한 바 있다.

추가적으로, 기존 걸그룹에 합류하는 멤버(들)도 있다. 과장하면 당장 4월30일부터 기존 걸그룹에 합류해 바로 활동에 나설 수 있는 멤버도 있다. CJ ENM이 순순히 프로젝트 종료로 마음을 기울인 이상 스타성, 화제성, 실력을 겸비한 멤버들의 복귀를 마냥 손 놓고 기다릴 순진한 소속사는 없다.

아이즈원(IZ*ONE) /사진=김창현 기자아이즈원(IZ*ONE) /사진=김창현 기자


문제, 아니 걱정은 여기서 시작된다. 이들 원소속사는 위즈원으로 대표되는 팬들의 눈치를 살피지 않을 수 없다. 응원이 공격으로 바뀌는 건 순간이라는 걸 아이돌 소속사들은 너무 잘 알고 있기 때문이다. 소속사 입장에서는 잘 커서 돌아온 아이즈원 멤버를 기존 걸그룹에 합류시켜 스타성, 화제성, 실력을 플러스 알파 시키는 걸 마다할 이유가 없다. 그런데 팬들의 질타가 걱정되는 것이다.

기존 걸그룹에 기다렸다는 듯이 합류시키면 팬들의 아이즈원 재출발 염원에 찬물을 끼얹는 것 같고, 이러면 기존 걸그룹에도 영향을 끼질 수 있기에 고민하고 있는 것. 고민은 합류 여부가 아니라 합류 시점에 대한 것이다. 아름다운 이별→아름다운 복귀→아름다운 (기존 걸그룹에서의) 재출발이 부드럽게 이어졌으면 하는 게 기존 걸그룹 합류를 계획 중인 소속사들의 바램이자 목표다.

그러면 누가 기존 걸그룹에 합류, 새롭게 출발할까. 간단하다. '플러스 알파'가 됐을 때 이질적이지 않고 무리 없이 어울리는 게 누구일까 떠올리면 된다.

한 아이즈원 원소속사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팬들의 눈치가 보이는 게 사실이다. 우리를 미워할까봐 걱정이다. 합류를 하더라도 너무 준비하고 있다가 합류시킨 것처럼 보이지 않게 시간을 두고 합류 시키는 것을 고려 중"이라고 밝혔다.

원소속사가 준비 중인 새 걸그룹에 합류를 고려하는 곳도, 연기자 활동에 대한 의지를 나타내고 있는 곳도, 그리고 기존 걸그룹 합류를 목표로 하는 곳도 공식적인 입장은 "아직 아무 것도 결정된 것이 없다"이다. 팬들이 미워하면 미워할 것 같을수록 원소속사들은 '아직 결정된 것이 없다'이다.

아이즈원(IZ*ONE) /사진=스타뉴스아이즈원(IZ*ONE) /사진=스타뉴스


▶아이즈원 (IZ*ONE) - 로코코(Rococo) +환상동화(Secret Story of the Swan)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