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부모의 마음 담은 ‘랜선야학’ 광고 조회수 400만 돌파 - 스타뉴스

KT, 부모의 마음 담은 ‘랜선야학’ 광고 조회수 400만 돌파

김혜림 기자  |  2021.01.21 15:19
KT는 지난 12일 공개한 ‘부모님의 마음을 담은 ‘랜선야학’ 광고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10일만에 누적 조회수 400만 회를 넘어섰다고 21일 밝혔다.

‘랜선야학’은 지난해 10월부터 KT와 서울시교육청이 공동으로 시작한 비대면 학습 프로그램으로, 대학생 ‘멘토’ 1명이 중학생 ‘멘티’ 3명을 담당하는 4인 비대면 그룹 멘토링 형식으로 진행된다. 대학생 멘토들은 KT 비대면 온라인 교육 플랫폼을 활용해 주 4시간씩 중학생 멘티를 만나며, 중학생들은 국·영·수 등 기초 학력 과목을 중심으로 희망한 과목을 집중적으로 학습할 수 있다. 현재 대학생 100명과 중학생 300명을 대상으로 랜선야학 1기를 진행 중이다.

이번 광고는 자녀 교육에 고민이 많은 학부모들이 각자의 사연을 털어놓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휴교 등 ‘돌봄 공백’에 퇴사나 휴업까지 고려하거나, 원격수업으로 인한 학습격차 문제에 대한 걱정 등으로 힘들어하는 학부모를 위해 KT가 ‘랜선야학’으로 도우려 한다는 이야기를 담았다.

KT는 지난해 3월부터 ‘마음을 담다’란 이름의 기업 캠페인을 시작했다. 사람을 위한 따뜻한 기술을 기반으로 국민 개개인이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의미로, 청각 장애인에게 목소리를 찾아 준 이야기를 시작으로 온라인 라이브 결혼식, 비대면 드라이브인 졸업식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 왔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