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가족 결합 기반 ‘안심대리인’ 서비스 선보여 - 스타뉴스

KT, 가족 결합 기반 ‘안심대리인’ 서비스 선보여

배병만 산업레저대기자  |  2020.12.23 11:08
KT의 안심대리 서비스KT의 안심대리 서비스


KT는 가족의 통신 상품을 온라인에서 대신 관리해줄 수 있는 ‘안심대리인’ 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통신 상품 가족 결합 기반으로 제공되는 서비스다.

KT ‘안심대리인’ 서비스를 통해 만 65세 이상 부모 또는 미성년 자녀(만19세 미만), 장애인이라면 누구나 결합 가족에게 통신 업무를 위임할 수 있다. 기존에는 매장에 방문해 구비 서류를 제출하고 인증절차를 거쳐야 했지만, 이제는 온라인에서 대신 업무 처리를 할 수 있게 된다.

‘안심대리인’이 처리할 수 있는 업무는 고객들이 가장 많이 찾는 모바일 요금제 변경, 부가서비스 신청 및 해지, 이용정보 조회 등이다. 향후 인터넷 등 유선 상품으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부모님과 자녀 모두 마이케이티 앱 또는 KT 홈페이지에서 신청 후 상대방의 최초 1회 동의만 있으면 대리인 지정이 끝난다.

KT는 안심대리인 론칭을 기념해 오는 24일부터 1월31일까지 경품 프로모션을 진행, 안심대리인을 신청한 이들 중 추첨을 통해 바디프랜드 안마기(1명)와 한우안심세트(10명)를 제공하며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쇼(1천명)를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박현진 KT 커스터머전략본부장(전무)는 “KT는 가족 고객들이 차별화된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서비스를 계속해서 고민하고 있다”며 “2021년에도 고객 중심의 사고로 마음을 담은 홈코노미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T는 또한 네이버 앱을 이용해 KT 통신요금을 손쉽게 조회하고 납부하는 '네이버 KT 이용요금명세서'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23일 밝혔다. 통신업계에서 네이버 이용요금명세서를 도입한 것은 KT가 최초다.

네이버 앱 전자문서 메뉴를 통해 서비스를 신청하고 네이버 인증을 완료하면 이용할 수 있다. 이를 이용하면 상세 명세까지 간편하게 조회할 수 있고, 네이버페이로 통신 요금을 납부할 수도 있다.

향후에는 요금 조회 후 같은 화면에서 네이버페이로 통신 요금을 바로 납부하는 기능과 자동납부를 설정할 수 있는 기능도 제공할 예정이다.

KT 고객경험혁신본부장 박효일 상무는 "KT는 앞으로도 고객들이 편리하게 요금을 조회하고 납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계속해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