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유기 '성혁' , "동장군이 가고 봄이 옵니다"밥 한끼합시다★

2018.03.09
성혁은 지난 4일 종영한 '화유기'에서 한 개의 몸에 깃든 두 가지 영혼, 동장군과 그의 여동생 하선녀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30대는 열일! 끊임없이 공부 하고 싶다는 말하는 배우 성혁의 밥한끼 합시다.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스타영상 보기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개그맨 김태호 군산화재 사망 충격]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