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영 아나운서, 밀짚모자로 가린 아찔 '상의 탈의' - 스타뉴스

박지영 아나운서, 밀짚모자로 가린 아찔 '상의 탈의'

김우종 기자  |  2019.11.19 13:17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박지영 아나운서. /사진=박지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박지영 아나운서. /사진=박지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박지영(32) MBC 스포츠 플러스 아나운서가 발리에서 매력을 뽐냈다.

박지영 아나운서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대표팀도 수고했고, 나도 (노느라) 수고했고, (거의 온 힘을 다해 쉬었음). 이제 다 같이 한국 갑시다"라는 글과 함께 발리의 한 리조트에서 휴가를 만끽하는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박 아나운서는 한쪽 어깨가 드러난 검은색 옷을 입고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고 있다. 또 밀짚모자로 몸매를 가린 채 청순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박 아나운서의 인스타그램을 방문한 누리꾼들은 "여신입니다", "아름다우세요", "조심히 한국 오세요"라는 글을 남기며 박 아나운서를 응원했다.

박지영 아나운서. /사진=박지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박지영 아나운서. /사진=박지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박지영 아나운서. /사진=박지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박지영 아나운서. /사진=박지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프듀' 파문..워너원 조작 멤버 논란]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