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신봉선 "종합선물같은 코..수술 후 일을 잃었다"[별별TV] - 스타뉴스

'전참시' 신봉선 "종합선물같은 코..수술 후 일을 잃었다"[별별TV]

이건희 기자  |  2019.11.09 23:35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신봉선./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캡처신봉선./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캡처


개그우먼 신봉선이 코를 얻고 일을 잃은 사연을 고백했다.

9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시점'에서 신봉선이 진화한 성형 수술을 받은 사실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신봉선은 소속사 사장인 송은이와 프로필 사진 찍기에 나섰다. 신봉선은 "프로필이 10년 전에 찍은 거다"라고 말하자 "그 당시 내가 실리콘 코였을 때였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지금은 연골과 늑골이다"고 밝혔다. 이에 송은이는 "너는 귀하면 코를 짚으면 된다"고 말했다.

이뿐만 아니라 신봉선은 "종합 선물세트같은 코다. 코보다 엉덩이 뼈가 더 아팠다. 열흘 동안 앉아서 잤다"고 회상했다.

이후 신봉선은 "코 수술하고 코 부어있을 때 일이 다 끊겼다. 인어 공주처럼 코를 얻고 일을 잃었다"고 한탄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아이즈원 '프듀' 투표 조작 직격탄]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9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