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하라, 故 설리 향한 깊은 그리움 "눈물이 멈추지 않아" - 스타뉴스

구하라, 故 설리 향한 깊은 그리움 "눈물이 멈추지 않아"

이정호 기자  |  2019.10.15 14:53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사진=구하라 인스타그램 캡처/사진=구하라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구하라가 고(故) 설리(최진리)를 추모했다.

구하라는 1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눈물이 멈추지 않아. 아직도 믿기지 않아. 우리 작업해 놨던 수많은 사진들 속 예쁜 진리 진리야 진리야"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구하라는 설리와 함께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소품과 조명을 활용하기도 한 사진들을 통해 두 사람의 우정을 느낄 수 있다.

/사진=구하라 인스타그램 캡처/사진=구하라 인스타그램 캡처


앞서 구하라는 설리의 비보가 전해진 14일에도 "그 세상에서 진리가 하고 싶은 대로"라며 고인을 추모했다.

한편 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고 설리는 이날 오후 3시 21분께 자택인 경기 성남 수정구 심곡동 주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향년 25세. 경찰은 평소 우울증을 앓고 있던 그가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수사 중이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 전화하면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아이즈원 '프듀' 투표 조작 직격탄]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9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