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민X남주혁, '검사외전' 감독 신작 '리멤버' 호흡 - 스타뉴스

[단독] 이성민X남주혁, '검사외전' 감독 신작 '리멤버' 호흡

전형화 기자  |  2019.09.23 09:03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배우 이성민과 남주혁이 영화 '리멤버'에서 호흡을 맞춘다.

23일 영화계에 따르면 이성민과 남주혁은 최근 영화 '리멤버' 출연을 결정하고 세부사항을 조율 중이다. '리멤버'는 970만명을 동원한 '검사외전' 이일형 감독의 신작. '검사외전'을 제작한 월광에서 만든다. 친일파에게 모든 것을 잃은 80대 노인이 복수를 준비하고 감행하는 이야기다.



이성민이 80대 노인을, 남주혁이 노인의 복수에 도움을 주는 인물을 맡는다. '공작'과 '비스트'로 관객에 전혀 다른 얼굴을 선보였던 이성민은 '리멤버'에선 80대 노인을 맡아 또 다른 모습으로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이성민은 올 하반기 '남산의 부장들'과 '미스터 주'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제8일의 밤'을 찍는 등 대세 행보를 쉼없이 잇고 있다.

'안시성'으로 스크린 신고식을 치른 남주혁은 올 겨울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리메이크를 찍은 뒤 '리멤버'로 영화 행보를 이어간다. 이성민과 남주혁이 '검사외전' 황정민 강동원 콤비에 이은 흥행몰이를 할지 지켜봐야 할 것 같다.

'리멤버'는 올 가을 프리프로덕션을 거쳐 내년 2월 촬영 예정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설리, 숨진 채 발견]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9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