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선, 환갑 택시기사·경찰관 폭행..소속사 '묵묵부답' - 스타뉴스

한지선, 환갑 택시기사·경찰관 폭행..소속사 '묵묵부답'

이정호 기자  |  2019.05.23 20:21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한지선(26)이 택시기사를 폭행하고 파출소에서 행패를 부린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23일 오후 종합편성채널 채널A 뉴스프로그램 '뉴스A'는 배우 한지선이 지난해 9월 술에 취해 자신이 원하는 곳으로 가지 않는다며 택시기사 이모씨(61)를 폭행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당시 한지선은 택시 조수석에 올라타 택시기사 이모씨의 뺨을 때리고 보온병으로 머리 등을 때렸다. 이에 놀라서 택시 뒷좌석에서 내린 승객을 밀치지도 했다.

/사진=채널A \'뉴스A\' 방송화면 캡처/사진=채널A '뉴스A' 방송화면 캡처


한지선의 행패는 파출소에서도 이어졌다. '뉴스A'는 한지선이 자신을 연행한 경찰관의 뺨을 수차례 때리고, 다른 경찰관의 팔을 물고, 다리를 걷어찼다고 밝혔다. 결국 폭행에 공무집행방해 혐의까지 더해진 한지선은 벌금 500만 원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았다.

그러나 택시기사 이모씨는 아직 사과 한마디를 받지 못했다고 밝히고 있다. 이에 대해 입장을 듣고자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측에 연락을 시도했으나 묵묵부답인 상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구혜선-안재현 파경 위기]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