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적남자' 서울대 출신 배우 이시원 "父가 멘사 회장 출신"

김현록 기자  |  2018.07.11 00:10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사진=\'문제적 남자\' 화면 캡처사진='문제적 남자' 화면 캡처


서울대 출신 배우 이시원이 '문제적 남자'에 출연해 주목받았다.

이시원은 10일 오후 방송된 tvN '문제적 남자'에 게스트로 출연해 '뇌섹녀' 매력을 방출했다.

서울대 진화심리학 석사 과정을 졸업한 이시원은 4살 때부터 발명품을 만들었다며 과학발명대회, 수학경시대회 등 다양한 수상 경력을 공개했다. 또 6개의 발명품 특허를 출원했다고도 밝혔다.

이시원은 "아버지가 발명에 관심이 많으셨다. 그래서 나도 자연스럽게 시도를 많이 했다"며 "아버지의 꿈이 죽기 전에 세상을 바꿀 수 있는 10가지 물건을 남기는 것"이라고 밝혔다. 실제 연필을 잡을 수 있는 교정기구가 이시원 아버지이 발명품이라고.

이어 이시원은 "아버지가 멘사 회장이셨다"는 소개로 역시 멘사 회원인 박경을 반색하게 했다. 이에 박경은 "회장님 따님이시냐"며 일어나 깍듯하게 인사했다.

한편 이시원은 첫 문제부터 정답 행진을 이어가며 역대급 뇌색녀의 메력을 과시했다. 드라마 '슈츠'로 얼굴을 알린 이시원은 차기작으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출연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마이크로닷 부모 논란]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8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