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드라 갈, 이번엔 '물 흩날리는' 섹시 골퍼

길혜성 기자  |  2018.04.06 14:10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사진출처=산드라 갈 인스타그램


산드라 갈(33·독일)이 휴식 중에도 넘치는 매력을 뽐냈다.

산드라 갈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산드라 갈은 비키니를 입고 물 속에 몸은 담근 채 머리카락으로 물을 흩날리는 모습을 선보이고 있다.

183cm의 장신인 산드라 갈은 이 사진을 통해 건강미와 섹시미를 동시에 과시,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산드라 갈은 지난 2011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기아 클래식에서 우승했으며, 현재도 LPGA 투어에서 활약 중인 실력파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한줄뉴스]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