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광, 3월 25일 대만 첫 팬미팅..현지 언론 관심↑

김미화 기자  |  2017.03.20 08: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웨이보
thum_89x120


배우 김영광이 대만에서 첫 번째 팬미팅을 개최한다.

김영광은 오는 25일 대만 타이베이에 위치한 에이티티 쇼박스에서 '2017 KIM YOUNG KWANG FAN MEETING IN TAIWAN'으로 대만 팬들과 첫 만남을 갖는다.

김영광은 이번 행사를 통해 작품 속에서는 보여주지 못했던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며 대만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김영광은 국내외에서 여러 번 팬미팅을 개최했었지만, 대만에서는 처음. 그는 SBS 새 예능프로그램 '주먹쥐고 뱃고동' 촬영과 MBC 새 월화특별기획 ‘파수꾼’ 촬영 준비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가운데서도, 전반적인 부분을 직접 세심하게 챙기고 아이디어를 제시하며 남다른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 와이드에스 컴퍼니 측은 "대만에도 꼭 방문해달라는 현지 팬들의 지속적인 요청이 이어져 이번 행사를 마련하게 됐다. 팬미팅 소식이 알려지며 현지 언론에서 인터뷰 문의를 해오는 등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편 김영광은 MBC 새 월화특별기획 '파수꾼'의 출연을 확정 짓고 촬영 준비에 몰두하고 있으며, 오는 4월부터는 SBS 새 예능프로그램 '주먹쥐고 뱃고동'을 통해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아이돌

더보기

스타 인터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