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태인 3억5000만원' 삼성, 2019년 신인 계약 완료

김동영 기자  |  2018.10.11 15:33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삼성 라이온즈가 2019년 신인들과 계약을 마쳤다. /사진=삼성 라이온즈 제공삼성 라이온즈가 2019년 신인들과 계약을 마쳤다. /사진=삼성 라이온즈 제공
삼성 라이온즈가 2019년 신인선수 11명과 입단 계약을 완료했다.

1차 지명을 받은 경북고 투수 원태인은 계약금 3억 5000만원에 삼성 유니폼을 입게 됐다.

청소년 대표 출신인 원태인은 최고 시속 151km의 속구를 바탕으로 슬라이더, 체인지업 등 다양한 변화구를 던지는 우완 정통파 투수다.

원태인은 "다시 한 번 만들어갈 삼성 왕조의 주역이 되고 싶다"고 입단 목표를 밝혔다.

한편 신인 선수들은 지난 9월 28일 홈구장인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진행한 '루키스데이' 행사에 참가해 홈 팬들에게 인사하는 자리를 가졌다.

선수들은 클리닝타임에 그라운드에 나가 입단 소감을 전했으며, 팬들과 포토타임, 사인회 등을 진행했다.

삼성 라이온즈 2019년 신인 계약 현황(단위:원)삼성 라이온즈 2019년 신인 계약 현황(단위: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설현 공연중 실신소동]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8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