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수 맹활약' 김강민 "좋은 수비 나오니 타격도 여유 생겼다"

잠실=한동훈 기자  |  2018.07.12 22:17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SK 김강민.


SK 와이번스 김강민이 전성기를 방불케 한 '짐승'같은 활약으로 승리에 앞장섰다.

김강민은 12일 잠실 LG 트윈스전에 9번 타자 겸 중견수로 선발 출장했다. 타석에선 4타수 2안타 2루타 2개에 도루 1개, 수비에서는 홈런성 타구를 걷어낸 슈퍼캐치도 두 차례 선보였다. SK는 김강민의 활약에 힘입어 7-4로 승리해 기분 좋게 전반기를 마쳤다.

경기 후 김강민은 "좋았을 때 모습이 나오고 있어 만족스럽다. 좋은 수비가 나오니까 타격에서도 여유가 생겼다. 전반기 마지막 경기 이겨서 기쁘다. 휴식기 마음 편히 쉴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스타메이커 양현승 대표]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8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