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2018시즌 입장요금 확정..전년 수준 유지·응원석↑

박수진 기자  |  2018.03.14 10:14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라이온즈 파크 전경 /사진=삼성 라이온즈 제공


삼성 라이온즈가 2018시즌 입장요금을 확정했다. 전체적으로 입장료는 전년 수준을 유지했고, 야구장 시설은 향상됐다.

14일 삼성에 따르면 삼성은 우선,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이하 라팍) 최고 인기 좌석인 블루존(응원석)을 확대했다. 응원단과 함께 응원하면서 야구를 관람할 수 있는 블루존은 지난 2년간 라팍에서 가장 인기 많은 위치다.

2018시즌을 앞두고 삼성은 블루존을 기존의 1706석에서 746석 늘어난 2452석으로 확대했다. 응원단상을 넓히고 블루존 구역도 늘린 것이다. 보다 많은 팬들이 야구 관람과 함께 응원을 즐길 수 있게 됐다.

또한 경기에 승리하면 블루존에서 수훈선수 인터뷰도 진행한다. 승리의 기쁨을 수훈 선수와 함께 나누는 등 더 많은 추억을 라팍에서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마지막으로 관람 환경도 개선했다. 관람 시야를 방해하던 그물망 기둥을 철거하는 동시에, 안전을 위해 그물망 높이를 높였다.

한편 삼성 선수단은 오는 15일부터 SK 와이번스와 2연전을 시작으로 라팍에서 시범경기가 치른다.

thum_89x120입장 요금 /사진=삼성 라이온즈 제공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개그맨 김태호 군산화재 사망 충격]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