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치' 주상욱X김보라X박중근 삼자대면..일촉즉발 - 스타뉴스

'터치' 주상욱X김보라X박중근 삼자대면..일촉즉발

한해선 기자  |  2020.02.14 15:27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사진= MI, 스토리네트웍스/사진= MI, 스토리네트웍스


김보라가 눈물 마를 날이 없다.

14일 방송될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연출 민연홍, 극본 안호경, 제작 MI·스토리네트웍스) 13회에서 주상욱(차정혁 역)과 김보라(한수연 역), 그리고 윈도우 엔터테인먼트 박중근(박재명 역)의 예상치 못한 삼자대면이 공개돼 시선이 쏠린다.



앞서 한수연(김보라 분)은 자신의 아이돌 데뷔가 윈도우 엔터테인먼트 대표 박재명(박중근 분)의 계략으로 무산됐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며 큰 충격에 휩싸였다. 가수가 되기 위해 10년이란 시간을 연습생으로 보냈던 그녀는 박 대표를 만나 "제가 느낀 절망을 대표님도 꼭 느꼈으면 좋겠다"며 그동안의 한을 모두 쏟아냈다.

이런 가운데 한수연을 찾아온 박 대표의 모습이 공개돼 궁금증을 자아낸다. 늦은 시간 수연의 집으로 찾아온 박 대표와 아직 다 풀리지 않는 분노를 머금은 채 눈물이 가득 고인 수연의 표정이 시선을 모은다. 여기에 이 모든 상황을 지켜보던 차정혁(주상욱 분)의 화난 표정은 상황을 극대화하며 삼자대면에 대한 호기심을 끌어올린다.

점점 절정으로 치닫고 있는 흥미진진한 스토리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홍상수X김민희, 동반 베를린行]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