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게임' 정동환, 子 고수 질책 후 홀로 식사[별별TV] - 스타뉴스

'머니게임' 정동환, 子 고수 질책 후 홀로 식사[별별TV]

손민지 인턴기자  |  2020.01.15 22:20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사진= tvN 새 수목드라마 \'머니게임\' 방송화면 캡쳐./사진= tvN 새 수목드라마 '머니게임' 방송화면 캡쳐.


드라마 '머니게임'의 정동환이 아들 고수를 향해 엄격한 면모와 부정을 동시에 드러냈다.

15일 오후 첫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머니게임'(극본 이영미, 연출 김상호)에서는 겉으로는 꾸중을 하며 엄격한 모습을 보였지만, 속으로는 누구보다 아들 채이헌(고수 분)을 챙기는 경제학자 채병학(정동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채병학은 채이헌에게 이날 국정감사장에서 의견을 피력했던 일을 짚었다. 그는 "두 가지 잘못을 했다"며 "니 개인 의견을 전국민 앞에서 떠들어낸 것, 니 판단이 그런 거라면 자신감있게 당당하게 말했어야지. 니 주장이 그래서 국민들에게 신뢰를 받겠냐"고 말했다.

채이헌은 "더 이상 비겁해지기 싫다. 정인은행 저 대로 두면 안 된다는 거 더 잘 아시지 않냐"며 생각을 말했다. 하지만 채병학은 "너는 장관까지 갈 재목 안된다. 명예도 없고 해봤자 봉급쟁이 아니냐.그래서 대학에 남으라 했던 것"이라며 채이헌을 위축되게 했다.

저녁식사가 준비됐다는 가사도우미의 말에 채이헌은 "저녁에 약속있다"며 식사를 마다했다. 그는 편의점에 가서 홀로 라면을 먹었다. 채병학은 넓은 식탁에 앉아 혼자 식사를 했다. 가사 도우미의 말을 통해 그가 채이헌에게 맛 보여주려고 제주산 생물 갈치를 남겨뒀었다는 게 드러났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주진모 휴대전화 해킹 논란]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