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WKBL 뛰었던 비키 바흐 영입... 스미스 일시 대체 - 스타뉴스

신한은행, WKBL 뛰었던 비키 바흐 영입... 스미스 일시 대체

이원희 기자  |  2019.09.11 18:28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비키 바흐. /사진=WKBL비키 바흐. /사진=WKBL
인천 신한은행이 외국인선수 엘레나 스미스를 일시 대체하기 위해 비키 바흐를 영입했다.

WKBL은 11일 "신한은행이 스미스의 일시 대체 선수로 비키 바흐의 가승인 신청 등록을 완료했다"고 전했다. 신한은행은 2019~2020시즌 외국인선수 드래프트에서 전체 2순위로 스미스를 지명했다. 하지만 발목 부상 탓에 수술을 받았다. 스미스의 부상 기간은 11월 23일까지로 이 기간 동안 비키 바흐가 대신 뛴다.

비키 바흐는 WKBL 무대 경험이 있는 선수다. 지난 2012년부터 2016년까지 KDB생명(현 부산 BNK 썸)과 청주 KB스타즈 등에서 뛰었다. 세 시즌 동안 평균 득점 9.9점 리바운드 6.7개를 기록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화성연쇄살인사건 용의자 특정]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9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