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노윤호, 16년차 바이브란 이런 것..모두 'Follow'[6시★살롱] - 스타뉴스

유노윤호, 16년차 바이브란 이런 것..모두 'Follow'[6시★살롱]

이정호 기자  |  2019.06.12 18:00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가수 유노윤호가 그룹 동방신기와는 또 다른 모습으로 솔로 가수로 데뷔했다.

유노윤호는 1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True Colors'를 발매했다.



'True Colors'는 유노윤호가 발매하는 첫 번째 솔로앨범으로, 솔로 가수로 변신한 유노윤호의 새로운 모습은 물론 다채로운 색깔로 표현되는 삶의 여러 감정을 음악으로 녹여냈다.

이를 위해 각 트랙마다 매칭된 컬러를 가사와 멜로디, 스타일링 등에 자연스럽게 녹여낸 만큼, 유노윤호만의 컬러풀한 음악 세계를 만나기에 충분하다.

타이틀곡 'Follow'는 인트로 내레이션과 전반부 멜로디가 긴장감을 자아내는 팝 댄스 곡이다. 금속성의 퍼커션과 차가운 질감의 신시사이저가 만드는 어둡고 멋진 무드가 유노윤호의 절도 있는 퍼포먼스를 연상시키는 만큼, 유노윤호의 강렬한 비주얼과 파워풀한 매력이 돋보인다.

'Follow'는 가장 먼저 강렬한 비트가 듣는 이를 사로잡는다. 도입부만 들으면 특유의 어두운 분위기로 가득한 과거 동방신기 노래가 떠오른다. 그러나 땅이 꺼질 듯한 베이스를 쫓아가면 전혀 다른 음악이 펼쳐진다. 반복되면서도 조금씩 변주를 주는 멜로디, 여기에 폭발하는 후렴구와 중독성 있는 브릿지 부분이 더해지면서 동방신기 음악과는 또 다른 매력을 선사한다.

여기에 유노윤호는 안정감 있으면서도 파워풀한 보컬로 곡을 이끈다. 퍼포머로 유명한 가수답게 'Follow'의 퍼포먼스도 이러한 기대를 충족시킨다. 퍼포먼스에서 유노윤호는 안무를 가득 채운 게 아닌, 여백의 미를 살렸다. 그러나 긴장감은 폭발적인 안무로 꽉 짜여진 곡들 못지 않다. 데뷔 16년차에서 나오는 실력을 곡에서도, 퍼포먼스에서도 오롯이 느낄 수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비아이 한서희 마약 대화 정황 의혹]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