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2승' 두산 김태형 감독 "유희관 6년 연속 10승 진심으로 축하"

잠실=한동훈 기자  |  2018.10.12 22:02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두산 김태형 감독.


두산 베어스가 NC 다이노스를 꺾고 시즌 92승을 달성했다.

두산은 12일 잠실 NC전서 13-2로 대승, 정규리그 92승 50패를 마크했다. 한 시즌 최다승 93승(2016년 두산)에 1승 차로 근접했다. 남은 2경기를 모두 승리하면 신기록이다.

이날 선발 유희관이 6⅔이닝 2실점 호투하며 10승(10패) 고지를 밟았다. 2013년부터 6년 연속 10승이며 두산 프랜차이즈 최초다.

경기 후 김태형 감독은 "유희관의 6년 연속 10승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오늘은 야수들이 고르게 활약했다"고 짧은 소감을 전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BTS NEWS]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8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