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찔한 사돈연습' 경리, 오스틴강 서툰 한국어에 "귀여워" [별별TV]

최현경 인턴기자  |  2018.10.12 20:33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사진=tvN \'아찔한 사돈연습\' 방송화면 캡처/사진=tvN '아찔한 사돈연습' 방송화면 캡처

'아찔한 사돈연습'에서 가수 경리가 셰프 오스틴강의 서툰 한국어에 귀엽다고 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 채널 tvN 예능프로그램 '아찔한 사돈연습'에서 오스틴강과 경리 가상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오스틴강은 경리를 위해 직접 요리를 해줬다. 오스틴강은 경리에 직접 음식을 먹여주려 했으나, 경리는 "첫 만남에"라며 민망해 했다. 경리는 "입을 벌리는 게 민망해요"라고 했고, 오스틴강은 자신의 눈을 가리며 호들갑 떨었다.

이후 경리는 오스틴강의 서툰 한국어에 계속 웃음을 터뜨렸다. 오스틴강은 "왜 웃어요. 나 한국말 못해서?"라고 했고, 경리는 "네. 그런데 귀여워요. 큐트"라고 답했다. 인터뷰에서 오스틴강은 "나 방송에서 바보같이 나오는 거 알아요. 상관 없어요. 내 와이프만 웃으면 돼요"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손태영 MMA 논란 파장]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8 AAA TOP